Researchers have revealed the mechanism of symptom development in patients with rare disease PMM2-CDG.

CDG stands for Congenital Disorders of Glycosylation, a group of more than 130 rare diseases caused by problems with glycosylation of lipids and proteins. Among them, PMM2-CDG is a CDG that causes symptoms such as muscle hypotonia, developmental delay, and intellectual disability.

Researchers at the Greenwood Genetic Center (GCG) have demonstrated through a study of a zebrafish model that defects in N-cadherin, a protein that regulates cell adhesion, lead to key symptoms of PMM2-CDG.

Since about 50% of all proteins that make up the body are glycosylated, it is very difficult to prove exactly which protein abnormality causes the disorder. However, this discovery has made it possible to find treatments needed for patients with PMM2-CDG.

GCG's Director of Research said that with the Clemson Center for Human Genetics, the researchers are expanding their study to uncover genetic modifiers, moving toward the discovery of treatments.

CDG는 Congenital Disorders of Glycosylation의 약자로, 지질과 단백질의 글리코실화 문제로 인해 발생하는 130개 이상의 희귀질환 그룹입니다. 그 중 PMM2-CDG는 근력 저하, 발달 지연 및 지적 장애 등의 증상을 나타내는 CDG입니다.

Greenwood Genetic Center(GCG)의 연구자들은 zebrafish 모델 연구를 통해 비정상적인 글리코실화가 세포 adhesion을 조절하는 단백질인 N-cadherin 문제를 유발해 핵심적인 증상들이 나타난다는 것을 증명했습니다.

신체를 구성하는 모든 단백질의 50% 정도가 글리실화 되어있기 때문에, 정확히 어떤 단백질 이상이 핵심적인 증상을 나타내는지 증명하는 것은 몹시 어려운 일입니다. 하지만 이 발견을 통해 PMM2-CGD 환자들에게 필요한 치료법을 찾아내는 일이 가능해졌습니다.

GGC의 연구 책임자는 Clemson Center for Human Genetics와 함께 유전자 변형자(genetic modifier)를 밝혀내는 연구로 확대해 치료법 발굴을 향해 나아가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Original Article: EurekaAlert! Mechanism identified for rare disorder of glycosylation


A study found that early genetic testing could effectively manage heart failure in Black Americans.

A paper published in JACC: Heart Failure showed that Black Americans with the TTR V142I variant had a higher risk of heart failure. Researchers said early genetic testing for the variant can help identify vulnerable groups and effectively manage the disease.

This study analyzed the results of 12 years of observation of 2,960 middle-aged Black Americans from 2005 to 2016. After observing the group with and without the TTR V142I variant, the group with the variant was found to have a significantly higher probability of developing heart failure and onset 4 years earlier, and there were more hospitalizations for heart failure.

As a result of a follow-up study, the level of troponin, an important marker of cardiac damage, was significantly higher in the group with the variant. Based on these results, the researchers concluded that the TTR V142I variant appears to cause slow but sustained damage to the heart.

The study's co-authors said the study not only improved our understanding of hereditary heart failure, but also helped us better understand the importance of early genetic screening.

JACC: Heart Failure에서 발표된 논문에 따르면 TTR V142I 변이를 가진 흑인 미국인들이 높은 심부전증 발병 확률이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연구자들은 해당 변이에 대한 조기 유전자 검사로 취약 그룹을 선별해 질병을 효과적으로 관리 할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이 연구는 2,960명의 중년 흑인 미국인들을 2005년 부터 2016년 까지 12년간 관찰한 결과를 분석했습니다. TTR V142I 변이가 있는 그룹과 없는 그룹을 관찰한 결과, 변이가 있는 그룹이 상당히 높은 확률로 심부전증이 발병했고 4년 더 빨리 발병했습니다. 그리고 심부전으로 인한 입원 횟수도 더 많았습니다.

후속 연구 결과 주요한 심장 손상 지표인 troponin 레벨이 변이가 있는 그룹에서 상당히 높게 측정되었고, 이 결과를 바탕으로 연구자들은 TTR V142I 변이가 심장에 느리지만 지속적인 손상을 일으키는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습니다.

이 연구의 공동 저자는 이번 연구를 통해 유전성 심부전증에 대한 이해를 높였을 뿐만 아니라 조기 유전 검진의 중요성을 더 잘 이해할 수 있게 되었다고 말했습니다.

Original Article: NIH. Rare gene mutation in some Black Americans may allow earlier screening of heart failure


AstraZeneca is focusing more on the amyloidosis treatment market by acquiring rights to Ionis Pharma's ATTR treatment in clinical testing.

AstraZeneca has recently been focusing on the treatment of rare diseases, particularly the treatment of amyloidosis. Following the acquisition of Alexion Pharmaceuticals in July, AstraZeneca acquired Caelum Bioscience, which develops other types of amyloidosis treatment.

Ionis’ second ATTR treatment, eplontersen, acquired by AstraZeneca targets both inherited and acquired forms of ATTR, and additional diseases, so it set higher expectations than Tegsedi, the first treatment that only targets inherited ATTR.

However, competition in the ATTR treatment market is expected to intensify as several new drugs are being developed in addition to Alnylam Pharma and Pfizer treatments that are already on the market.

AstraZeneca는 최근 희귀질환 치료제 분야, 특히 아밀로이드증 치료제 분야에 집중하고 있는데, 지난 7월 Alexion Pharmaceuticals 인수에 이어 다른 종류의 아밀로이드증 치료제를 개발하는 Caelum Bioscience을 인수한 바 있습니다

AstraZeneca가 인수한 Ionis의 두 번째 ATTR 치료제 eplontersen은 선천성과 후천성 ATTR을 모두 타겟하고, 적용가능한 질병도 확대되어 선천성 ATTR 환자만을 타겟했던 첫 번째 치료제 Tegsedi보다 많은 기대를 받고있습니다.

하지만 ATTR 치료제 시장은 이미 시판 중인 Alnylam Pharma, Pfizer의 치료제와 함께 여러 신약들이 개발 중이어서 경쟁은 더욱 심화될 전망입니다.

Original Article: BIOPHARMADIVE. AstraZeneca wagers $200M on Ionis' next chance at a rare disease drug